201710.19
보도자료
  • 홈
  • 보도자료
  • 보도자료
코리아텍 교육부‘대학 창업유망팀 300’에 7개 팀 선정
LINC+사업단 “아이디어 발굴 및 사업화 지원 통해 본선 진출 이룰 것”

○ 코리아텍(한국기술교육대. 총장 김기영)이 교육부가 주최하고 한국연구재단 및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이 주관하는 ‘2017 대학 창업유망팀 300’경진대회에서 7개 창업동아리팀이 선정되어 충청지역 참가 20개 대학 중 4위를 차지했다.

○ 2017 대학 창업유망팀 300은 기업가 정신을 갖춘 준비된 창업가형 인재발굴을 위해 전국 대학의 유망한 학생 창업팀(300개)을 선발하여 성장단계별 집중 육성·지원을 통해 사업화 성공모델을 창출하는 대회이다. 이번 대회에는 △수도권 △충청권 △호남제주권 △대경강원권 △동남권 5개 권역별로 나눠 40~80여 팀씩 총 300팀이 선정됐다.

○ 코리아텍 LINC+(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)사업단은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교내 우수 창업 동아리의 사업계획서 작성 및 멘토링, 스피치 등 다양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등 적극적인 지원을 펼쳤다.

○ 이규만 LINC+사업단장은 “이번에 선정된 6개 창업 동아리팀를 대상으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구체화시켜 사업화에 이르기까지의 전 단계를 체계적으로 지원해 향후‘도전! K-스타트업 2017’통합 본선 진출과 수상의 영예를 안도록 하겠다”고 포부를 밝혔다.<끝>


▲충남 천안에 위치한 코리아텍 산학협력관 전경

[2017-06-26]조회수 : 1,344
  • 복사하기
  • 목록으로
  • 프린트
  • 트위터
  • 페이스북

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? [평균5점/1명 ]

1 신웅섭 [작성일 2017-09-07]
인스타그램 연락부탁드릴게요 koenicseggf25
500자 제한 의견달기
이름 비밀번호
내용
인증
*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 될수 있습니다.